진성닷컴

조경정보

홈>자료실>조경정보

 
작성일 : 06-12-28 15:51
흰가루병
 글쓴이 : 진성닷컴 (125.♡.96.11)
조회 : 2,681  

기 주 식 물
참나무류,밤나무,단풍나무류,포플러류,배롱나무,가중나무,붉나무,개암나무,오리나무등 활엽수류(闊葉樹類)


 
  분 포
한국, 전세계(열대,온대지역)


 
  피 해
임지수목(林地樹木)의 경우 방제가 필요할 정도로 피해가 심하지는 않으나 묘포에서는 나무전체에 밀가루를 뿌려 놓은 것처럼 심하게 감염되기도 한다. 큰 나무에서도 어린 눈이나 새순이 침해를 받으면 위축(萎縮)되어 기형으로 되고 나무의 생육이 떨어진다. 주로 늦가을에 심하게 감염되므로 배롱나무등의 조경수목에서는 미관적 가치를 크게 떨어 뜨린다.


 
  병징 ·표징
6~7월에 또는 장마철 이후부터 잎표면과 뒷면에 백색(白色)의 반점(斑点)이 생기며 점차 확대되어 가을이 되면 잎을 하얗게 덮게 된다(불완전세대(不完全世代)), 그 후 갈색(褐色)~흑색(黑色)을 띤 작은 알갱이(자낭반(子囊殼),완전세대(完全世代))가 흰 분말 사이에 형성된다.


 
  병 원 균
우리나라에서 300여종(餘種)의 기주식물(寄主植物)에서 11속(屬) 80여종(餘種)의 흰가루병이 알려져 있다. 흰가루병은 각 균종(菌種)에 따라 기주특이성(寄主特異性)이 있으며, 대표적인 수목의 흰가루병균은 다음과 같고, 특히 잎뒷면에 발생하는 것을 뒷면흰가루병이라고 한다. 병원균(病原菌)의 균사(菌絲)는 대부분 기주식물(寄主植物)의 표면에 존재하며, 일부의 균사(菌絲)와 흡기(吸器)를 기주식물(寄主植物)의 조직속에 박고 영양분을 섭취한다. 흰가루병균은 병든 낙엽 또는 병든 가지에서 자낭각(子囊殼)(완전세대(完全世代)) 또는 균사(菌絲)(불완전세대(不完全世代))의 형태로 월동하여 이듬해 제1차전염원(第1차傳染原)이 되며, 이어 병든부위에 형성된 분생포자(分生胞子)에 의해 가을까지 반복전염이 계속된다.


 
  방 제
제 병든 낙엽은 모두 모아서 태움으로써 이듬해의 전염원(傳染源)을 없앤다. 조경수목(造景樹木)에서는 이른 봄 가지치기를 할 때 병든 가지를 모두 제거한다. 봄에 새순이 나오기 전에는 석회유황합제(石灰硫黃合劑)를 1~2회 살포(撒布)하며 여름에는 만코지수화제(水和濟), 지오판수화제(水和濟), 베노밀수화제(水和濟)등을 2주간격으로 살포(撒布)한다. 특히 묘포에서는 심하게 발생하는 경우가 흔하므로 장마철 이후에는 반드시 예방위주의 약제살포(藥劑撒布)가 필요하다.
[이 게시물은 진성닷컴님에 의해 2010-11-16 11:30:36 관련정보에서 이동 됨]